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게시판 내용
약 1년간의 독일 유학을 마치며
작성자 18년 독일 허○경 등록일 2019-01-30 15:46:28 조회수 86

1년간의 독일 유학을 마치며

" 또 하나의 집 "

안녕하세요 후배 여러분들, 저는 2018년도 독일에서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경험하고 온 `허○경` 입니다. 이번에 YFU에서 이렇게 저에게 새롭고 평생의 기억을 남겨주게 해주셔서 일단 감사를 표합니다. 또한 저처럼 YFU를 통해 독일로 가고 싶은 많은 후배 여러분들을 위해 충고를 남기고자 합니다. 당연히 처음으로 외국에서 혼자 생활 한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하지만 막상 가고 나면은 사람 사는 곳은 다 같다고 느끼게 될 것입니다. 언어의 장벽이라는 것이 아마 우리가 가장 어려워하는 것일 테지만 그 벽을 허물면 독일로 가게 될 사람 중 몇몇은 독일이 한국보다 더 친숙하게 느껴질 것입니다. 독일 사람들은 일단 대부분 부끄럼이 많기 때문에 먼저 내가 관심을 보이게 되면 저절로 나에게 관심을 보이게 될 것입니다. 일단 말을 못하더라도 말을 거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 사람들은 우리가 외국인인 것을 알고 독일어를 배우고 있다는 것을 알 것입니다. 오히려 우리가 말하면서 가끔 하는 실수는 그들에게는 오히려 반갑게 느껴질 것입니다. 친구들이나 호스트 가족이 직접 독일어를 가르쳐 주고 그러면서 친밀감을 느끼게 되는 것입니다. 뭐 우리가 친해지고 싶어서 별 방법을 다 생각해 보고 그러지만 사람들은 그저 대화거리를 필요로 하고 단순히 그런 것을 통해 다른 사람들과 노는 것을 좋아하기에 일단 과감하게 대화하세요. 그 다음부터는 이제 여러분들이 하고 싶은 대로 하시면 됩니다. 친구들과 놀러 가거나, 여행 가거나, 축구하고, 농구하고, 파티 하는 등 언어의 장벽이 무너지는 순간 여러분은 한국을 제외한 또 하나의 집을 가지게 되는 것입니다. 저는 이 글이 여러분들께 도움이 되길 바라고 다시 한번 YFU 관련자 분들께 이런 경험을 얻게 해주셔서 감사를 표합니다.

 

Hallo Leute, ich bin kyung Her, der in 2018 nach Deutschland als Austauschschüler gegangen bin. Ich bedanke zu YFU, dass sie mir solche gute Erfahrungen angeboten hat. Ich möchte euch über das Austauschjahr in Deutschland beraten. Allerdings ist es schwer in einem anderen Ausland einzuleben. Aber ihr könnt gleich finden dass die Menschen der Welt alle gleich sind. Das schwierigste Problem ist die Sprache zu erlernen. Wenn ihr die Sprache beherrscht, könnt ihr auch in Deutschland zu hause fühlen. Manche Deutschen sind schüchtern jemand kennenzulernen aber wenn ihr ihnen erst ansprecht, wird sie offensichtlich euch Interesse zeigen. Das schwöre ich euch.

Es ist schwer erst anzusprechen aber sie wissen dass wir Ausländer sind und können nicht fließend Deutsch. Sie wollen eher die Fehler für uns korrigieren und wir können mit ihnen somit vertraut werden. Was die Leute wollen ist nicht großartiges, sondern ein Gesprächstoff sich mit euch zu unterhalten. Wenn ihr euch mit der Sprache nicht mehr leiden werdet, könnt ihr alles tun was ihr wollt. Zum beispiel, Reisen, Etwas Unternehmen, ins Kino gehen, Sport machen usw. Ihr werdet natürlich eine neue Heimat in anderem Land außer Korea machen. Ich bedanke nochmal zu YFU und ich hoffe, dass dieser Rat euch hilfreich ist. Tschüss!




facebook tweeter line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공지]YFU 핀란드1회 리턴이 인사드립니다. 후배님들 화이팅 ! 핀란드로 오세요. 이미지07년 핀란드 박*영2017.07.07397
1165미국에서 새로운 사람들과 보고 느끼고 경험한다는 것이미지미29기 백O민 통신원2019.06.2575
1164Texas' April : 밴드, 합창 대회와 마지막 YFU 오티, 메디컬 봉사이미지미29기 김O혜 통신원2019.06.2537
1163미국의 3월 두 번째: 샌안토니오 RV트립, 휴스턴 동물원이미지미29기 김O혜 통신원2019.06.2523
1162미국의 3월 첫번째: 갤비스톤 축제, 로데오 즐기기이미지미29기 김O혜 통신원2019.06.2533
1161미국 헤어스타일 도전, 머랭쿠기 만들기, 축제 준비 in Texas, February이미지미29기 김O혜 통신원2019.06.2523
1160텍사스의 1월: 마라톤 봉사, 한국 전통선물, 파티 준비이미지미29기 김O혜 통신원2019.06.2517
1159High museum of art & FL again !이미지미29기 두O선 통신원2019.06.2513
1158미국 조지아에서 개기월식, Super bowl & my birthday이미지미29기 두O선 통신원2019.06.2517
1157피아노 연주, 프롬, 졸업식 in the US이미지미29기 조O현 통신원2019.06.2129
1156미국 대학생으로 지낸 10개월의 경험이미지'18년 미대학 박O수2019.06.1330
1155Letter from American Mom!이미지'18년 미대학 최○희2019.05.2831
1154Mammoth Mountain, 오케스트라부와 댄스 사진과 영상요!이미지미29기 송O화 통신원2019.05.1545
1153호스트 패밀리와 ‘타호’로 스키여행!이미지미29기 송O화 통신원2019.05.1534
1152“April in Austria, Easter Holidays, and ... ”이미지'19 오스트리아 이○범 통신원2019.05.1531
1151목공예 수업, 캠프, Capture the flag game!이미지미29기 조O현 통신원2019.05.0737
11502019년 일본 동경의 소식 전합니다~이미지19년 일본년간 이○재2019.04.2644
1149제일 바빴던 3월 - 도서관, 뒷마당 축구, 배구부, 팬케이크!이미지미29기 이O민 통신원2019.04.2327
1148미국 농구팀, 상장, 뉴욕 그리고 워싱턴 D.C.!이미지미29기 백O민 통신원2019.04.0287
1147미국 일리노이주, Olney Central College에서 인사드려요!'19년 미대학 박○하2019.03.2760